본문 바로가기
번역

'명예로운 여성' 영어 번역 -1

by BauBau 2023. 7. 21.

명예로운 여성

 

클래식 음악의 평론가 사라 브라이언 밀러의 암이 재발했다는 것이 발표되었을 때, 예술계로부터 주목받을만한 반응이 있었다.

세인트 루이스 실내악단의 지휘자 필립 반스는 Judith Bingham(주디스 빙엄), 그녀가 그녀의 명예를 가지고 의뢰한 새로운 작품에 대하여 깊게 생각한다.

 

연주자와 비평가 사이의 상호작용은 논쟁이 될 수도 있지만, 상황에 따라, 올바른 비평은 예술가를 새로운 단계로 끌어올려줄 수 있는 전문적인 관계를 개발하고 기를 수 있다.

이는 지난 20년 동안, 세인트 루이스 포스트-디스패치(미주리)의 클래식 음악 평론가 사라 브라이언 밀러에 의해 형성된 일종의 관계이며, 그녀는 1988년부터 독주회부터 교향곡, 오페라 공연까지 크고 작은 사건들을 끊임없이(가차 없이) 취재해왔다.

결과적으로, 그녀의 독자들은 그들의 고향에서 음악을 만드는 것에 대해 더 잘 알고 있고, 그녀가 분명히 이해하고 사랑하는 장르인 합창 음악보다 더 나은 음악 분야는 없었다.

그래서, 사라 브라이언 밀러가 전형적인 솔직함으로 그녀가 2010년에 싸워왔던 암이 그녀의 엉치뼈에 전이가 되었다는 것을 밝혔을 때, 겁에 질린 사람들부터, 일반 대중들에 이르기까지, 몇몇 저명한 합창단들은 그녀를 기리기 위해서 새로운 작품을 만들기 위하여 컨소시엄(협력단)을 구성하였다.

이러한 브라이언 밀러에 대한 존경의 숨결은 두 개의 성공회 교회 성가대, 워싱턴 대학교 음악학부의 유대교 회당 음악가들 - ‘Temple Share Emeth'(템플 셰어 에메스), 그리고 세인트 루이스 챔버 합창단 등 이러한 다양한 합창단으로부터 드러난다.

그녀와의 시간이 더 이상 얼마 남지 않았음을 알았기 때문에, 그것은 그녀가 세인트루이스의 예술계에 가져온 모든 것에 대한 기념이 되었다.

전형적인 컨소시엄 구성원의 응답은 성찬회(성찬 교회) 성가대 지휘자인 Mary Chapman(마리 채프먼)으로부터 나왔는데, 그는 다음과 같이 말했다:

‘이 작업에 접근하게(이 접근이 다가오게) 된 것에 대해 저는 굉장히 흥분되었어요. 그리고 우리는 이전에 우리 교회를 위해 작곡한 주디스 빙엄 그리고 우리가 단순히 비평가로서 알고 있는 사람이 아니라 훌륭한 가수이자 음악가로서 알고 있는 브라이언 밀러와 친숙한 사이이기 때문에, 몇몇 합창단원은 기꺼이 우리 몫의 의뢰(작업)를 찾아주겠다는 제안을 했죠.’

 

Mary에게는, 그리고 수많은 지역 음악가들에게는, 브라이언 밀러와 그녀를 위해 작곡하기 위해 초대한 주디스 빙엄 사이에 깔끔한 상관관계가 있다.

세인트 찰스의 큰 가톨릭 교구인 SS Joachim & Ann(SS 요아힘&)의 음악부 국장인 Orin Johnson(오린 존슨), 이렇게 말했다 : ‘저는 작곡가로서의 빙엄, 또 비평가로서의 밀러의 모습으로부터, 글에서(곡에서) 몇 가지 유사점을 발견합니다.

우선 첫째로, 둘 다 우리에게연기자’(or 공연자)로서 도전합니다.

빙엄은 그녀의 노력에 있어서 소리()의 풍경을 불러일으키게 만들기 위하여, 가장 숙련된 가수들에게 매우 도전적으로 받아들여질 수 있는 작품을 씁니다.

밀러는 우리의 공연에 대해서, 이미 최고의 작품이라 하더라도 그것을 더 높은 곳으로 끌어올리기 위해서, 항상 도전하는 방식으로 작품을 씁니다.

또한, 그들의 글에는 확실하고, 반가운 포인트가 있으며, 각각의 목소리에 대한 기대가 명확하고, 각 가수들과 합창단 전체가 더 큰 음악적 아이디어에 가깝게 그려지고 있어요.’

브라이언 밀러의 정확한 기준과 기대에 대한 이러한 반응은 합창단에만 국한되어지지 않았으며, 그녀가 교향곡부터 오페라까지 모든 장르를 꼼꼼히 살피는 데에서 더욱 명확해졌다.

그녀는 실제 음악을 알고 있을 뿐만 아니라, 연주자들이 한계에 부딪혔을 때 얼마나 능숙하며, 또 표현력이 뛰어난지, 예리하게 감지한다.

브라이언 밀러가 항상 도시의 한계를 넘나들며 바라보았기에, 세인트 루이스에서 멀리 떨어져 살지도 모르지만 몇몇 음악 기관에서 작곡을 한 경험이 있는 작곡가를 식별하는 것은 그에게 딱 맞는 것 같아 보인다.

물론, 빙엄은현지인이 아니라 영국인이다.; 왕립 음악원에서 훈련을 받은 후, 그녀는 BBC 가수의 멤버로서, 그리고 그 후 2004년부터 2009년까지 그들의 보조 작곡가로서 BBC와의 밀접한 관계를 누렸다(보냈다).

가장 최근, 2020년 새해의 명예수상으로, 빙엄은 음악 공헌에 대한 OBE 상을 받았다.

비록 그녀가 악기 연주자 그룹을 위해 작곡을 했지만, 그녀가 특별히 강력한 표현을 사용한 것은 합창 음악에 있다.

이는 실제 경험뿐 만 아니라, 문구(맥락)에 대한 깊은 감수성에서도 비롯된다.

모든 단어들이 중요하며, 각각의 가사들도 드라마틱한 감각으로 가득 차 있다.

세인트 루이스의 초창기 시절에 빙엄이 (자신만의)가사와 음악의결혼’(결합), 세인트 루이스 챔버 합창단에 의해 의뢰된 Aquileia(아퀼레이아)의 초연으로 선보였을 때, 브라이언 밀러가 그 공연을 감명깊게 평론했다.

이렇게 훌륭하게 상상력이 풍부한 작품은 이슬람 도시 알렉산드리아에서구원된세인트 마크의 뼈를 묘사한다. : 노인 어부가 그들의 통로를 지켜보고, 유령은 그들을 Aquileia(아퀼레이아) 항구 바로 남서쪽에 있는 베네치아의 그들의 새로운, 그리고 마지막 안식처로 환영하며(인도하며) 물 위를 걷고 있다.